네타냐후 전 총리 재판으로 드러난 사법부의 부패

379

뇌물수수와 배임, 사기 등 혐의로 기소된 베냐민 네타냐후 전 총리의 재판이 진행되면서
사법부 카르텔과 언론의 야합이 수면 위로 떠오른다. 연일 이스라엘 및 국내 외신들은
네타냐후 전 총리를 부패한 총리로 몰아넣는 가운데 베일에 싸여있는 비하인드 스토리를 파헤쳐본다.